날짜 :2020-01-28 13:35: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생활/스포츠

LX사이클 팀, 최고기량 입증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19년 08월 19일
ⓒ e-전라매일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 최창학) 사이클팀(감독 장윤호, 코치 장선재)이 다시금 국내 도로사이클의 최고봉임을 입증했다.
LX사이클팀은 지난 13일부터 나흘간 열린 8·15 양양국제사이클 대회에서 8개 종목 중 5개의 금메달과 1개의 은메달을 확보해 단체종합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홍콩과 대만, 우즈백과 이란 등 아시아권 국가대표선수들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이번 경기에서, 첫날인 13일 LX팀은 남자 일반부 4㎞ 단체추발경기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후 두 번째 날인 14일에는 10㎞ 스크레치 종목과 남자제외경기 결승에서 박건우 선수가 2개의 금메달을, 남자4㎞ 개인추발경기에서 장훈 선수가 은메달을 추가했다.
마지막 날인 16일에는 올림픽 종목인 메디슨 경기에서 박상훈, 김유로 콤비가 가장먼저 결승선을 달려 나가 우승을 차지한데 이어 또다시 박상훈 선수가 템포 경기에서 금메달을 더했다.
이로써 공사 팀은 금메달 5개와 은메달 1개를 차지함과 동시에 박건우 선수가 3관왕을, 지난해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인 박상훈 선수와 실업 2년차 김유로 선수가 나란히 2관왕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루어냈다.
또한 장윤호 감독은 최우수 감독상을, 박건우 선수는 최우수 선수상을 거머쥐면서 대회의 피날레를 장식했다.
2000년 시드니올림픽부터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메디슨 경기는 한 팀당 2명의 선수가 짝을 이루어 40㎞ 거리를 330m규모의 경기장트랙 120바퀴를 도는 극한의 레이스로 악명 높다.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19년 08월 19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취임 후 세번째 설 맞은 文대통령…지난 연휴 어땠나
여야 불꽃 튀는 총선 인재영입戰…키워드는 `청년`과 `변화`
MBN 살린 `보이스퀸` 시즌2·보이스킹 가능...보완점은?
아파트 청약 도전 이젠 `청약홈`에서…뭐가 바뀌나?
與 입당 러시 전직 관료, 늦깎이 정치 신인들…험지 전면에
도쿄올림픽서 12년전 영광 재현 노리는 한국야구
˝설 선물로 우승 안기겠다˝는 신형 진공청소기 원두재
전북보건환경연구원, 중국 `우한폐렴` 신속 확인검사 실시
고유가 업고 러시아 펀드 수익률 `훨훨`
전주시, 마을공동체사업 공모…3개 동 9000만원 지원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기획 | 특집
칼럼
군주로부터 지휘권의 독립을 얻는다.손빈이 내세운 ‘승장(勝仗.-싸움에서 승리하는 ..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8,329
오늘 방문자 수 : 9,123
총 방문자 수 : 30,913,214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