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11-16 05:58: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정치/군정

유기상 고창군수 “부탄 국민총행복 고창군정 도입 할 것”

-국왕 직속 총행복위원회 차관·팀푸 시장 만나 ‘부탄 행복비결’ 들어

-유 군수 “부탄 행복 정책 벤치마킹해 군민이 행복한 한반도 첫수도 만들 것”

박동현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30일
ⓒ e-전라매일


유기상 고창군수가 29일 부탄 연수 중 수도 팀푸(Thimphu)시 등을 방문한 자리에서 “지속가능한 공정한 사회, 환경보존 등 부탄이 자랑하는 행복요소는 활용가치가 충분하다”면서 “이를 실현하기 위한 구체적인 로드맵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유 군수는 이날 부탄의 수도 팀푸시를 찾아 국왕 직속인 부탄총행복위원회를 방문, 틴레이 남겔(Thinley Namgyel) 차관과 ‘킨레이 도르지(KINLAY DORJEE)’ 팀푸시장 등을 차례로 방문했다.



유 군수는 국가 행복 증강을 위한 GNH(국민총행복) 정책에 대해 설명을 듣고 건강, 환경, 교육, 공동체 활력 등 관심사를 주제로 심도 있는 의견을 나눴다.



틴레이 남겔 차관은 국민총행복(GNH)의 4대 요소로 ▲지속 가능하고 공정한 사회, 경제적 발전 ▲환경 보존 ▲문화 보존·발전 ▲굿 거버넌스(민관협력)를 제시하며 “부탄은 국민총행복지수를 개발하고, 국민총행복을 조사하고, 국민총행복지수를 개발하는 등 국민총행복 실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유 군수는 이달 31일까지 7박8일(24~31일) 일정으로 국민행복 정책 벤치마킹을 위해 부탄을 현지 방문 중이다. 이번 벤치마킹에는 유 군수를 포함해 행복실천지방정부협의회 소속 10개 지방자치단체장도 동행하는 중이다.



이번 일정은 디첸완모 부탄 보건복지부장관 면담과 부탄행복연구소, 부탄총행복위원회방문, 제이비르 라이 교육부장관을 면담 등으로 진행되고 있다.



민선 7기 고창군은 ‘군민 모두의 행복추구’라는 새로운 정책의제를 설정하고 체계적인 전략을 마련해 나가고 있다.


앞서 고창군 지난해 11월 여의도 정책연구원이 주최한 ‘2018 지방자치단체 행정정책행복지수평가’에서 우수지자체로 선정됐고, 올해는 전문기관에 의뢰해 고창 행복지표를 개발하고, 내년 군민행복 실태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부탄의 많은 총행복 요소 중 고창군이 주목할 부분은 ‘생태적 다양성과 회복탄력성’이다”며 “지역전체가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된 고창군의 지속가능한 생태환경 부분에 대해 많은 것을 배워가겠다”고 밝혔다.
박동현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30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황의조의 반성 ˝공격수로서 미안…더 좋은 모습 보여야˝
전북의 출향 애향단체인 재성남 전북도민회 허정익 회장
새만금개발청,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대상 수상
전북, 대한민국 탄소산업 새역사 쓴다
한국 여자농구 5년만에 중국에 승리
김광수 의원, 국민연금 자회사보다 전문인력 양성 시급
류현진, 사이영상 놓쳤지만 또 亞 최초 역사
㈜동호코스모, 새만금산단 첨단 스마트계량기 공장 첫삽
선거법 통과시 `정치 1번지` 종로 등 26개 지역구 통폐합 대상
초슈퍼 예산 `원안유지` vs `삭감`…與野 상임위서 충돌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순창군이 지난 15일 풍산면 다목적체육관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황숙주 ..
기획 | 특집
칼럼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7,661
오늘 방문자 수 : 3,936
총 방문자 수 : 28,716,488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