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2-24 20:46: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정치/군정

여야, 조국 청문회 6일 개최 합의…가족은 증인 채택 안한다

민주당 이인영·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 합의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04일
ⓒ e-전라매일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이 4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오는 6일 실시키로 합의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와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회동을 하고 이같이 결정했다.

나 원내대표는 회동 뒤 기자들과 만나 "민주당과 한국당은 청문회라는 국회가 해야 할 고유의 책무에 대해서 그동안 서로 많은 이견이 있었지만 국회의 책무를 이행하는 것이 맞다는 판단으로 오는 6일 조 후보자 청문회를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당초 여야는 조 후보자 청문회를 이달 2~3일 진행키로 했지만 가족 증인채택 여부를 둘러싼 이견을 좁히지 못해 무산됐다. 이에 조 후보자는 지난 2일 국회를 찾아 의혹 해명을 위한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여야는 이틀로 예정됐던 청문회를 6일 하루로 줄이고 논란이 됐던 조 후보자의 가족도 증인으로 부르지 않기로 합의했다.

이 원내대표는 취재진에게 날짜를 6일 하루로 정한 데 대해 "청문회를 하는 것이 그래도 국민의 입장에서 바람직하다고 판단을 한다면 그래도 내일(5일) 하루는 준비를 해서 청문회를 해야 하지 않겠나"라며 "6일 하루 밖에 시간이 없다"고 했다.
ⓒ e-전라매일

조 후보자 가족 증인채택 문제와 관련해서는 "가족 증인은 부르지 않기로 정리됐다"며 "가족뿐만 아니라 모든 증인에 대해 법적으로 (강제적으로) 지금 부를 수 있는 시간이 지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사실상 증인 문제는 백지 상태에서 진행될 수 있다는 것까지 한국당이 감수할 것이라고 본다"며 "최종적으로 증인이 없어도 청문회를 하겠다는 것이기 때문에 우리들의 원칙은 지켰다고 생각한다"고 부연했다.

보다 구체적인 증인과 참고인 채택 문제는 이날 오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여야 간사 간 협의를 갖기로 했다. 이후 법사위 전체회의를 열어 조 후보자에 대한 청문회 실시계획과 증인·참고인 채택 건 등을 의결할 예정이다.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04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전북, 3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113번 환자의 직장동료
`트리플 악셀 시도` 유영, 동게체전 여중부 금메달…이해인 2위
˝대면 선거운동 중단한다” 코로나19가 바꾼 전북 총선 유세
남원시, 교정시설(교도소) 유치를 위해 시민의 소리를 듣는다.
4·15총선 민주당 전북 경선 마무리... 단수 4, 복수 6 곳
이인영 ˝정부, 즉시 추경 편성해야…中 전면 입국 금지 안돼˝
그린수소 클러스터 구축 ‘힘’
전북 3번째 환자 발생… 확산 방지 총력
미래 먹거리 탄소산업 이끌 인재 양성 ‘집중’
전북도, 신천지 8곳 모두 폐쇄...기존 종교에게도 협조요청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전북 선수단이 ‘22년 연속 전국동계체전 종합 4위’라는 대기록을 달성했다.지난 21..
기획 | 특집
칼럼
업보(業報)란 불교적 용어로 자신이 행한 행위에 따라 받게 되는 운명을 말한다. 그러..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7,625
오늘 방문자 수 : 17,642
총 방문자 수 : 31,695,086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