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2-26 15:39: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정치/군정

장수 동촌리 고분군,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552호 지정


김강선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01일
↑↑ 장수 동촌리 2호분 항공사진
ⓒ e-전라매일


장수군 대표 가야문화유산인 동촌리 고분군(東村里 古墳群)이 1일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552호로 지정됐다.
이를 기념하는 기념행사는 오는 4일 한누리전당 야외무대에서 펼쳐진다.
1일 장수군에 따르면 장수 동촌리 고분은 장수군 장수읍 마봉산(해발 723.9m)산줄기에 지름 20~30m 내외의 중대형 고총을 포함한 83기가 분포한 고분군이다.
다양한 유구와 유물의 특성을 근거로 5세기 초엽부터 6세기 초엽에 걸쳐 형성된 가야세력의 수장층 고분군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가야문화뿐만 아니라 백제와의 역학관계를 밝힐 수 있는 중요 유적으로 확인됐다.
특히 장수 동촌리 고분군은 그동안 백제권으로 인식되었던 장수 지역에 가야세력이 존재했다는 것을 알리는 중요 유적이다.
정부혁신 역점과제인 가야사 연구는 물론, 가야와 백제의 역학관계와 교류사를 잘 보여주는 유적으로 고대 사회상을 밝혀줄 역사적, 학술적 가치가 매우 높은 유적으로 평가된다.
오는 4일 문화재청(청장 정재숙)과 장수군은 동촌리 고분군(東村里 古墳群)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552호 지정 기념행사와 장수군 가야홍보관 개관식을 함께 진행한다.
전라북도에서 최초로 건립된 가야홍보관은 전라북도 지역의 가야문화유산에 대한 이야기를 패널, 홀로그램 등으로 알리며 특히, 2층에는 트릭아트를 통한 장수군 대표 유적지에 대한 홍보를 펼칠 예정이다.
김강선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01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전주부설초, 국립초등학교 유일 공간혁신 사업 선정
전북대, 중등교사 임용시험 역대 최다 합격자 배출
이인영 ˝정부, 즉시 추경 편성해야…中 전면 입국 금지 안돼˝
전북 3번째 환자 발생… 확산 방지 총력
그린수소 클러스터 구축 ‘힘’
“함께 노력하면 충분히 극복 가능”
[속보]정부, 휴업 장기화되면 법정 수업일수 10%내 감축
국립종자원 전북지원, 상반기 불법 종자 유통조사 실시
코로나19로 도내 정치권 대면선거 중단 선언
전북 민주당 총선 경선후보 모두 결정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남자프로농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관중과 관계자들..
기획 | 특집
칼럼
코로나19의 과대한 공포심은 대한민국 경제와 외교를 흔들고 있다. 정부와 언론은 확..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0,153
오늘 방문자 수 : 10,166
총 방문자 수 : 31,730,383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