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12-10 06:37: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경제

마을전자상거래 농촌경제 키운다

7개월 만에 33,683건, 5억 7백만 원 수익 창출
농가 호응 좋아 예산 조기 소진

조경환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24일
ⓒ e-전라매일

익산시가 도입한 마을 전자상거래가 농가들의 높은 호응으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킬 수 있는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는 농가들이 지난해보다 4배 가 량 확대된 규모로 참여해 예산이 조기 소진 됐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시는 계절별로 농산물을 판매할 생산 농가를 적극 발굴하고 사업을 더 확대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22일 익산시에 따르면 도내 최초로 도입된 마을전자상거래가 올해 초부터 현재까지 7개월 동안 33,683건, 5억 7백여만 원의 수익을 창출했다.
마을전자상거래는 지역 농가 67곳이 참여하고 있으며 참여농가들은 옥션과 지마켓, 11번가, 네이버스토어 등 다양한 오픈마켓에서 약 50여 개 품목을 판매하고 있다.
이에 따라 올해 사업비 2억 9천6백만 원을 투입해 지난 4월 IT전문가를 주축으로 판매조직을 구성하고 본격적으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부터 농·특산품은 물론 농촌체험과 관광을 연계한 상품까지 유튜브와 페이스북, 블로그 등 다양한 SNS채널을 통해 홍보함으로써 판로를 확보해 왔다.
이에 입점 농가를 대상으로 오픈마켓 등에서 상품이 판매됐을 때 발생하는 최대 15%의 수수료와 농가 당 최대 100만 원의 택배비 등을 지원했다.
이와 함께 농가를 지원해줄 IT마을도우미 20명을 모집하고 72개 농가를 대상으로 전자상거래 입점 컨설팅과 스튜디오 촬영 등을 지원했으며 다양한 지역 농산물 판매 촉진 행사도 실시했다.
그 결과 사업예산이 조기 소진될 정도로 농가들의 호응이 컸으며 익산시는 예산을 추가로 확보해 올 연말까지 오픈마켓을 이어갈 예정이다.
특히 겨울철 김장 시즌을 맞아 다음 달 초까지 오픈마켓을 통해 절임 배추 등 김장 재료를 판매하는 기획전도 추진한다.
아울러 시는 계절별로 농산물을 판매할 생산 농가를 적극 발굴하고 다송, 미륵산 권역 등 권역별로 참여 농가 수요를 조사해 사업을 확대할 방침이다.
이를 토대로 소농과 영세, 고령농이 안심하고 농사지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정헌율 시장은“올해 추진된 마을전자상거래가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하며 농촌의 신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내년에는 더 많은 농가가 참여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해 농가 판로 확보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조경환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24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베트남, ‘박항서 매직’ 현재 진행 중
도경완·장윤정 부부, ‘슈돌’ 출연
전국서 찾아오는 학교 ‘강호항공고교’ 인기
北 동창리서 `고체 연료` ICBM 실험하나…`새로운 길` 촉각
한국당 뺀 `4+1` 예산심사 막판 속도…˝내일 본회의, 수정안 제출˝
장애인 보호와 보조는 사회의 책임
이스타항공, `인천~中 옌타이` 노선 신규 취항
2019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이원택 前 부지사, ‘뿌리깊은 이원택, 담대한 여정’출판기념회 성황리 개최
중견 성악가들의 제40회 전북성악회 연주회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송하진)는 최근 ‘2019 전북체육 지도자 한마음 워크숍’을 1박2..
기획 | 특집
칼럼
신세대일수록 개인주의 성향이 강해서 자신만 아는 경향이 짙다. 그러므로 상대의 행..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9,228
오늘 방문자 수 : 8,404
총 방문자 수 : 29,250,982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