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12-10 06:16: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정치/군정

새만금 미래산업 콘텐츠 발굴 ‘머리맞대’

전북, 서울서 정책포럼 개최
규제특구 지정·웰니스산업 연계
관광 인프라 구축 방안 논의

염형섭 기자 / 입력 : 2019년 12월 01일
ⓒ e-전라매일
- 새만금의 4차 산업혁명 전진기지화 제안
- 웰니스산업과 연계한 새만금 관광인프라 구축방안 논의


새만금 국제공항 행정절차 마무리와 새만금을 채울 소프트웨어로 총합적 규제특구 지정과 웰니스산업 연계 등의 구체적 방안이 제시됐다.
전라북도는 지난 29일 서울에서 2019 새만금 정책포럼을 개최하고 새만금 미래산업 콘텐츠를 발굴하기 위한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날 정책포럼에는 남궁근 새만금 정책포럼 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 국무조정실 새만금사업추진지원단, 새만금개발청, 새만금개발공사, 전라북도, 전북연구원 등 전문가 3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포럼은 ‘새만금의 4차 산업혁명 전진기지화’와 ‘웰니스 산업과 연계한 새만금 관광인프라 구축방안’ 등 2건의 논의 과제에 대한 포럼위원의 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됐다.
웰니스는 웰빙(Well-Being), 행복(Happiness), 건강(Fitness)의 합성어 이다.
또한 법무법인 린 테크앤로 변호사인 구태언 위원은 새만금을 4차 산업혁명의 전진기지로 만들 방안을 제시했다.
구 위원은 “새만금을 총합적 규제특구로 지정해 대표적인 4차 산업혁명 신기술인 무인 자율주행, 드론, 원격진료 등의 연구개발 및 실증사업을 진행하자”며 “이를 통해 개발된 기술과 제품을 검증하고, 산업화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자”고 말했다.
이에 다른 위원들도 구 위원의 주장에 적극 공감하며 새만금 지역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전라북도와 새만금개발청이 면밀한 분석을 바탕으로 적극적인 대응에 나설 것을 주문했다.
이어 디지털 서울문화예술대 교수인 김미자 위원은 새만금 관광인프라 구축을 위해 웰니스산업과의 적극적인 연계가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김 위원에 따르면 웰니스산업은 생활 수준 상승과 건강에 대한 욕구의 증가로 세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관광산업이며 시장 규모가 4.2조 달러(한화 약 5,040조)로 세계 경제 생산의 5.5%를 차지하고 있다.
김 위원은 “새만금관광 콘텐츠에 웰니스산업을 가미하면 상상 이상의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며 “새만금에 건강과 힐링(치유)을 위한 웰니스 타운 및 웰니스 타워 조성, 전시컨벤션 센터, 테마파크 등 웰니스 관광허브 건설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 포럼위원들은 새만금에 웰니스산업을 도입하여 관광객을 유인하기 위한 보다 구체적이고 면밀한 후속 연구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올해 새만금 전문가 워킹그룹 4개분과(정책기획, 산업?투자, 관광개발, 수질?환경)에서 논의한 성과 보고와 새만금 현안 공유 등이 진행됐다.
우범기 전북도 정무부지사는 “새만금 내부개발이 본격 추진되고 투자유치에 활기가 돌고 있는 시점에서 새만금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전략 마련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에 정책포럼에서 제시된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지역 경제에 파급효과가 큰 새만금 콘텐츠 발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 입력 : 2019년 12월 01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베트남, ‘박항서 매직’ 현재 진행 중
도경완·장윤정 부부, ‘슈돌’ 출연
전국서 찾아오는 학교 ‘강호항공고교’ 인기
北 동창리서 `고체 연료` ICBM 실험하나…`새로운 길` 촉각
한국당 뺀 `4+1` 예산심사 막판 속도…˝내일 본회의, 수정안 제출˝
장애인 보호와 보조는 사회의 책임
이스타항공, `인천~中 옌타이` 노선 신규 취항
2019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이원택 前 부지사, ‘뿌리깊은 이원택, 담대한 여정’출판기념회 성황리 개최
중견 성악가들의 제40회 전북성악회 연주회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송하진)는 최근 ‘2019 전북체육 지도자 한마음 워크숍’을 1박2..
기획 | 특집
칼럼
신세대일수록 개인주의 성향이 강해서 자신만 아는 경향이 짙다. 그러므로 상대의 행..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9,228
오늘 방문자 수 : 8,132
총 방문자 수 : 29,250,710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