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1-01-25 23:35:2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무주군의회,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 “고통분담, 통학버스 임차비 선지급..
민주당 국가균형발전특별위원회 전북 .. 두세훈 의원, 전북 상용차 위기 대응..
전북선관위, 4.7 보궐선거와 2022년 .. 전북도-농어촌공사, 농어촌 일자리 창..
안호영 의원,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 .. 전북도, 보건기관 시설과 장비 현대화..
전북 농어민 공익수당 신청하세요 김희수 의원, 통학버스 임차비 선지급..
코로나19 장기화 우려 속 양육 공백 .. 전북도, 아이돌봄서비스 지원 확대로 ..
익산시의회 소병홍 의원,“익산시 디.. 완주군의회, 신년간담회 개최
소상공인 임대료 감면대책 촉구 결의 전북도, 설 명절 대비 성수식품 합동..
삼락농정 대표사업 농산물 최저가격 .. 김종식 의원, 장애인 학대피해 쉼터 ..
전북도, 사전 컨설팅감사 민원인까지 .. 이원택 의원, 화상회의 통해 당원 및 ..
전북대 및 전주교대 도내 고교출신 입.. 도, 설 명절 소외계층 보호 및 지원 ..
박태랑 (사)청년과미래 호남권 대표 전북도, 관내 해역 불법어업 강력 단..
“청년 유출 막아야” 대학입학전형 .. 기재부 질타하고 안철수 저격…존재감..
`안철수 없이` 국민의힘 경선 시간표 .. 전북도, 설 명절 어려운 이웃 지원한..
전북도, 설맞이 수산물 원산지 표시 .. 박성일 완주군수, “조직 진단 통해 ..
뉴스 > 칼럼

운명

운명은 불확실한
미래에 대해 도전적
자세다. 과거는 운명
으로 받아들이고
이를 계기로 보다
나은 미래를
설계해야 한다.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21년 01월 11일
ⓒ e-전라매일
한 치 앞을 내다보지 못하는 것이 인간이다. 잠시 후에 무슨 일이 일어날지, 내일은 어떻게 될지, 언제 숨이 끊어질지, 알 수 없는 것이 사는 일이다. 다가오는 일을 안다면 그는 인간이 아니라 신神이다. 인간은 신이 될 수도 없다는 사실은 명확관화하다. 엄밀한 의미에서 운명이라는 것은 없다. 그러나 우리들은 타고난 운명에 따라 살아간다고 생각한다.
문제는 모든 가치가 상대적이라는 것이다. 흔히 크다, 작다 또는 많다, 적다는 막연하게 크고 작은 것이 아니며 막연하게 많고 적은 것이 아니다. 그것들을 비유할 대상이 둘 이상일 때 만 정확하게 비교할 수 있다. 또한 1등이 있는 것은 꼴등이 있기 때문이고 힘이 있다는 것은 힘없는 사람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인간과 인간 사이에 그냥 편해지고 그냥 좋아지는 관계란 없다. 나의 편안함은 누군가 얼마만큼 감수한 불편의 댓가다.
우리가 미래의 운명을 안다면 삶은 싱겁고 재미없을 것이다. 운명이 어떻게 될지 모르기 때문에 희망을 갖고 일하고 내일을 기대하는 것이다. 만약 운명이 정해져 있다면 앉아서 기다리기만 하면 된다. 무슨 일을 하다가 뜻대로 안 되면 그건 운명이라고 체념하는 경우가 있다. 운명이 그러니 그럴 수밖에 없다는 무기력하고 나약한 생각은 인생을 절망의 구렁텅이로 빠뜨린다. 뿐만 아니라 운명이라고 자조하면서 현실에 안주하려는 무사안일은 위험하다.
인간은 태어나면서부터 미완의 존재이기 때문에 모든 일에 성공할 수 없고, 실패의 쓴 맛을 보게 된다. 그럴수록 좌절하지 말고 더욱 자신의 삶을 개척해나가는 의지가 있어야 한다. 운명 타령만 하고 노력은 물론 의욕이 없는 삶은 성공이나 행복은 보장되지 않는다. 운명은 결정되어 있는 것이 아니라 자신이 개척하는 것이다.
운명은 불확실한 미래에 대해 도전적 자세다. 과거는 운명으로 받아들이고 이를 계기로 보다 나은 미래를 설계해야 한다. 자신의 과거를 긍정적으로 이해할 때 에너지를 낭비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자신의 성격과 습관을 좋은 쪽으로 기를 수 있다. 자신에 대해 정확하게 알면 알수록 미래에 대응도 용이해진다.
누구에게나 실패는 있다. 그러나 실패는 우연히 일어나는 일이 아니다. 당신의 서툰 결정이나 우매한 행동일 때 나타난다. 그렇다면 당신에게 기회가 왔을 때, 위험성이 높을 때 심사숙고해야 한다. 실패하지 않도록 천천히, 침착하게 대응하는 것이 최선이다.
‘인생의 목적은 끊임없는 전진에 있다. 앞에는 언덕이 있고, 시내가 있고 진흙이 있다. 걷기 좋은 평탄한 길만은 아니다. 먼 곳으로 항해하는 배가 풍파를 만나지 않고 조용히만 갈 수는 없다. 풍파는 언제나 전진하는 자의 벗이다. 차라리 고난 속에 인생의 기쁨이 있다. 풍파 없는 항해는 얼마나 단조로운 것인가, 고난이 심할수록 내 가슴은 뛴다.’ 독일 철학자 니체Nietzsche의 말을 곱씹어 볼 일이다.
운명에 순종하라고 말하는 사람도 있고 운명에 항거하며 극복해야 한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다. 그렇다고 운명에 대하여 미리부터 고민할 필요는 없다.
베르디Verdi의 오페라 ‘운명의 힘’이나 베토벤Beethoven의 ‘교향곡 제5번 운명’은 운명에 대한 초 탈적 이념을 담아냈다. 갑남을녀인 우리는 긍정적인 마음을 가지면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다. 소리쳐라, 운명아 비켜라 내가 간다고….

/정성수
전주비전대 운영교수
한국현대시인협회 이사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21년 01월 11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전북 `조언자` 박지성, 전훈지서 선수단과 첫 만남
전북도, 설 명절 어려운 이웃 지원한다···2월5일까지
임실군의회, 진남근 의장“자치분권 기대해”챌린지 동참
김용문 장수군의장,‘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동참
완주군의회, 개원 이래 최초 소통·화합을 위한 신년간담회 개최
“고창군 10년 미래 장기적 발전전략 및 정책방향을 제시한다”
박성일 완주군수, “조직 진단 통해 불필요한 업무 조정해야”
전북도, 설맞이 수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단속
중소기업계, 규제개혁으로 코로나19 위기극복 견인
김영민 임실부군수, 주요사업장 현장점검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프런트의 외압은 전혀 없을 것이라고 약속 받았다.”키움 히어로즈 홍원기 신임감독..
기획 | 특집
칼럼
세상의 많은 사람들은 칭찬받고 인정받고 싶은 것이 당연하다. 현대사회는 많은 조직..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136
오늘 방문자 수 : 53,013
총 방문자 수 : 42,315,752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