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6-04 08:14:2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발로 뛰는 현장행정 ‘눈에 띄네~’ 군산시의회 정례회 10일 개회
文대통령 ˝한숨 돌리나 했더니…국민.. 韓日, 수출규제 놓고 신경전…˝조속 ..
정부, 코로나 위기 극복 3차 추경 35... `개원 협치` 못한 與野, `추경 협치`..
나기학 도의원, 발로 뛰는 의정활동 .. 전북도,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
새만금개발청, 공사관계자들과 청렴 .. ‘혁신성장’으로 경제 활력 제고에 ..
전북도, 운행차 배출가스 정밀검사 확.. 전북도 농림수산발전기금, 어려운 농..
전북교육청, 교육·방역활동 인력 지.. `국내 최대` 완주 수소충전소 본격 가..
장수, 호남최초 가야역사관 건립 첫삽.. 이기전 전북문화관광재단 대표이사 후..
완주군의회 제1차 정례회 개회 정부, 코로나 위기 극복 3차 추경 35...
통합당 비례 의원들, 준연동형 비례제.. 與, `통합당 빼고` 5일 개원국회 소집..
日언론, 한국 WTO 제소 절차 재개 소.. 공군 복무 21개월로 단축…육군·해병..
강기정 만난 김종인 ˝177석 보유하고.. 공인인증서 21년 만에 폐지…`전자서..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코로나19 성.. 전북도 `제18회 우수중소기업인상` 7..
도, 국토부 건축자산 가치발굴 지자체.. 전북도, 여름철 산사태 재난 대비 본..
전북도, 농기계 산업 활력 위한 발전.. 이어지는 등교 개학...철저한 방역 필..
뉴스 > 정치/군정

“검찰개혁 시급… 10월까지 마무리”

文대통령, 이성윤 법무차관 불러
장관 역할 강조 직접 보고 지시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6일
ⓒ e-전라매일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오후 김오수 법무부 차관과 이성윤 법무부 검찰국장을 청와대로 불러 검찰 개혁에 속도를 내줄 것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조국 전(前) 법무부 장관이 사퇴했지만 김 차관이 중심이 돼 10월 중 법무부의 개혁안을 마무리해달라고 주문했다. 또 추가적인 개혁 방안을 마련해 자신에게 직접 보고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김 차관과 이 국장을 면담하는 자리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후임 장관을 인선하는데 시간이 적지 않게 걸린다”며 “그 반면 검찰개혁은 아주 시급한 과제가 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래서 후임 장관이 임명될 때까지 부처를 흔들림 없이 잘 관리한다는 차원을 넘어서 장관 대행으로서, 내가 장관으로서 역할을 다한다. 그래서 장관 부재라는 느낌이 들지 않을 정도로 그 역할을 다 해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우선 시급한 것은 조 장관이 사퇴 전에 발표한 검찰 개혁 방안이다. 그것은 어떤 것은 장관 훈령으로, 어떤 것은 시행령으로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야 한다. 그 중에서는 이미 이뤄진 것도 있고 또 앞으로 해야될 과제들도 있다. 국무회의 의결까지 규정을 완결하는 절차, 그 부분을 적어도 10월 중에 다 끝낼 수 있도록 해달라”고 주문했다.
또 “이미 발표된 개혁 방안 외에도 추가적으로 취해야 할 방안들이 있을 것이다. 법무검찰개혁위원회에서도 추가적인 방안들을 제시할테고, 검찰 스스로 내놓을 수도 있다. 그런 부분들이 있다면 직접 내게 보고해달라”고 지시했다.
아울러 “그 과정에서 검찰 의견도 잘 수렴해서 추가적인 개혁 방안까지도 잘 될 수 있도록 차관이 중심이 돼달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법무부의 검찰 통제 기능을 강화하는 방안도 주문했다.
문 대통령은 “대검에도 자체 감찰 기능이 있고 법무부에도 2차적인 감찰 기능이 있는데, 지금까지 보면 대검의 감찰 기능도 법무부의 감찰 기능도 실효성 있게 작동해 왔던 것 같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어 “대검과 법무부의 감찰이 실효적으로 작동하고 활성화될 수 있도록, 그래서 검찰 내에 아주 강력한 자기정화 기능이 될 수 있도록 하는 방안들을 마련해 준비가 되면 내게 직접 보고해달라”고 지시했다. 김 차관에 대한 기대감도 표시했다. 문 대통령은 “어려운 상황에서 법무부를 이끄는데 김 차관이 아주 보좌를 잘해줬다고 들었다”며 “뿐만 아니라 조 장관이 검찰개혁안을 만드는 과정에서도 김 차관이 법무검찰개혁위원회와 검찰 쪽 의견을 잘 수렴해서 아주 개혁적이면서도 합리적인 방안을 만들 수 있도록 큰 역할을 했다고 들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장관 부재 중에 법무부를 잘 이끌어달라”고 덧붙였다.
이날 면담은 일반적인 업무보고가 아닌 문 대통령이 김 차관과 이 국장을 청와대로 불러 마련된 자리였다. 김 차관은 조 전 장관 사퇴 이후 직무대행을 맡고 있고, 이 국장은 법무부의 검찰 관련 행정을 총괄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오후 4시부터 48분간 진행된 면담에서 김 차관이 중심이 돼 장관 공백이 없도록 해달라고 주문했다. 추가 검찰 개혁 방안, 감찰 강화 방안 등에 대한 당부도 이어졌다. 김 차관은 지금까지 개혁안의 진행 상황과 앞으로 계획 등에 대해 보고했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6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SK넥실리스, 전라북도에 1,200억원 증설투자 확정
부안군친환경벤처농업대학 개강 순차적 진행… 호응도↑
송하진 도지사, 코로나19 방역 긴장감 늦추지 말고 한 단계 더 강력 대응 지시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신임 사무처장에 유충종(51) 임명
춤추는 천장 들보 ‘고창 선운사 만세루’, 보물 됐다
6월 임원회의 및 제21대 국회의원 간담회 및 축하연
송성환 도의장,‘희망 캠페인 릴레이’참여
전북서민금융복지센터, 파산의 빚을 재기의 빛으로!
전북 서해안 지역에서 비브리오패혈증균 올해 첫 검출
전라북도내 가족친화 인증 확산 시동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멈췄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재개..
기획 | 특집
칼럼
다음에서 기술하는 것들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삶의 어떤 어려운 일을 감당할 수 있..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2,870
오늘 방문자 수 : 9,323
총 방문자 수 : 34,285,343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