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7-14 23:02: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정치/군정

전라북도 · 11번가(주) 업무협약 체결

청정 전북 농특산물 최우선 지원으로 온라인 시장 확보
판매수수료(최대 50%) 감면 등 판로 지원 협력체계 구축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농특산물 판로 활성화 기대

염형섭 기자 / 입력 : 2020년 06월 04일

전라북도가 11번가(주)와 업무협약을 체결함에 따라 전북 농특산물의 판로 확대는 물론, 온라인 플랫폼 운영의 노하우를 공유하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전라북도는 4일 도청에서 11번가(주) 및 전북경제통상진흥원과 「청정 전북 농특산물 판로 활성화와 상호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전라북도 송하진 도지사와 11번가(주) 이상호 대표, (재)전북경제통상진흥원 조지훈 원장을 비롯한 각 기관 임원 및 관계자들이 참석해 상호협력 의지를 다졌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온라인 쇼핑 농축산물 거래액이 전년 동월대비(3월 기준) 91.8%가 증가하는 등 언택트(비대면 구매 서비스) 소비문화에 대응하고 지역 농특산물의 온라인 판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농특산물의 온라인 판로 확대를 위해 브랜드 상품 개발 및 프로모션(기획전) 지원과 오픈마켓 11번가와 우선 입점 및 입점업체의 판매수수료 최대 50%를 감면하고, 적극적인 상품 홍보 지원 등을 통해 온라인 시장에서의 경쟁력 강화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11번가(주)는 SK그룹의 계열사로 2008년 오픈마켓 론칭 이후 국내 유일 '커머스포털'로 자리매김한 쇼핑몰로서, 재미 정보 참여의 가치를 중심으로 쇼핑의 전 과정에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표 오픈 마켓이다.
전북도는 이번 온라인 판로 확대 업무 협약을 통해 전북의 우수 농특산물이 11번가의 인프라와 강점을 기반으로 지속적으로 홍보되고 안정적 구매로 이어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북도는 2001년부터 농특산물 쇼핑몰인 “거시기 장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공익적 가치를 강화하기 위해 (재)전북경제통상진흥원이 위탁운영하여 2019년 기준 45억원의 매출실적을 달성했다.
또한, PC 중심에서 모바일 플랫폼을 추가개발 함으로써 소비자 접근성과 편리성을 강화하고 있으며, 거시기 장터의 브랜드화와 다수업체가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프로모션 확대 및 택배비 등 공익적 지원도 추진해왔다.

전북도는 이번 협약을 통해 거시기 장터와 11번가 간 협업으로 6~8월까지 월 1회 전북 농특산물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등 고정고객을 확보할 계획이다.

송하진 도지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개인 방역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부쩍 높아지면서 안전한 농산물에 대한 온라인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 11번가와의 만남이 안전한 전북 농특산물의 판로 확대는 물론, 온라인 플랫폼 운영의 노하우를 공유하는 기회가 되길 바라고, 향후에도 농특산물의 온라인 시장 확대 및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염형섭 기자 / 입력 : 2020년 06월 04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이원택 의원,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 지원 대책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최선 다할 것!”
“소통하고 찾아가며, 변화를 선도하는 군산시의회”
전라북도, 스포츠인 권익센터 인권교육 실시
완주군 국비 확보 ‘광폭 행보’
청문회 정국 눈앞…`대북송금` 박지원 `전대협` 이인영 검증대
송하진 지사, 시장·군수에 총력 방역 당부
코로나19로 피해입은 고3 재학생...수능 난이도 하향 조정 관심집중
PHOPHO 김민영 작가와의 ˝산책˝
올해 상반기 가계대출 36조 원 증가
나의 시 한 구절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FA컵 왕좌에 도전한다. 전북현대가 15일 하나은행 FA컵 16강..
기획 | 특집
칼럼
비가 내리는 지난 주말부터 박원순 서울시장의 죽음으로 많은 국민이 충격으로 쌓여 ..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5,048
오늘 방문자 수 : 25,166
총 방문자 수 : 35,397,026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