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1-03-07 02:43: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익산시 초대 감사위원장 ‘함경수 위.. 권익현 부안군수, 행안면 군민과의 공..
문 대통령, 신임 민정수석에 김진국 .. 오세훈.박형준, 국민의힘 서울.부산 ..
윤 총장, 대선후보 등록 1년 앞두고 .. 정운천 의원, 반려동물 살리기 5법 대..
민주당 전국농어민위원회 공식 출범 도, 전 청원 대상 장애인식 개선 나서
전북도, 구제역 방역예산 192억원 확.. 전북도, 농촌융복합산업 인증제 운영
박용근 의원, 한국유권자중앙회 정명 .. 전북도, 농식품 온라인 마케팅 교육 ..
전북도, 탄소포인트제 적극 동참 당부 민주당 지방소멸대응 T/F 활동성과보..
국회 온 김의겸, 의원직 승계 실감 박영선·조정훈, 4일 후보 단일화 토..
민주당, 재보궐 선대위 체제로 전환 문 대통령, LH 투기 의혹 진상규명 지..
정 총리, 尹 총장 소신 밝히려면 직 .. 전북도, 국산 밀 전용시설 공모사업 ..
전북도, 노숙인시설 종사자 코로나19 .. 도시 새뜰마을사업 공모 전국 최다 선..
전북도, 발달장애인 방과후 활동서비.. 전북도, 뿌리·농기계 기술 고도화 지..
‘일자리 추진상황 직접 챙긴다‘..... 전라북도 山河, 숨겨진 비경을 찾다
도내 소비자, 계약 관련 불만 많아 고로쇠 수액 본격 채취로 임가 소득증..
전북도, 노후기반시설 지원사업 공모 .. 전주대대 이전계획 취소, 국방부가 나..
뉴스 > 정치/군정

김희수 의원, 통학버스 임차비 선지급 제안


안재용 기자 / 입력 : 2021년 01월 25일
코로나19 경기침체 극복 방안으로 통학버스 임차비를 선지급해 도내 관광버스업계를 지원하자는 주장이 나왔다.

전북도의회 김희수(전주6) 의원은 25일 제378회 전북도의회 임시회 교육위원회 회의에서 "코로나19 경기침체로 모두가 힘든 상황이지만, 가장 큰 타격을 입은 업종 중에 하나가 관광업계"라면서 "고통 분담 차원에서 도내 통학버스 임차비를 선금으로 지급하자"고 제안했다.

이날 김 의원은 부교육감 상대 정책질의를 통해 "도내 관광업계와 관광버스 업계는 아무런 일거리가 없는 상황으로 그나마 학교 통학버스 임차가 유일하다"면서 "현재 계약방식상 운행일수 기준 매달 정산하여 임차비를 지급하는 방식을 변경해 선금형식으로 계약금의 일부를 먼저 지급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전북교육청은 올해 공립 192개 학교에서 216대, 공사립 특수학교 9개교에서 21대의 통학버스를 임차할 예정으로 공립학교의 경우 통학버스 임차비로 약 115억8천만원을 계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전북교육청은 코로나19 경제극복 차원에서 계약금액의 약 18%를 신청하는 업체에 한해서 지급한 바 있다.

김희수 의원은 선금지급 비율을 상향해서 지원하면 지역경제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면 적극적인 검토를 요청했다.
안재용 기자 / 입력 : 2021년 01월 25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봄기운을 빌리다
아동학대를 다룬 영화 ‘어린 의뢰인’이 주는 메세지
권익현 부안군수, 행안면 군민과의 공감확산 대화 성료
박용근 의원, 한국유권자중앙회 정명 의정대상 수상
농협은행 전북본부, 예방접종시행 추진단에 위문품 전달
윤 총장, 대선후보 등록 1년 앞두고 전격 사퇴
익산시 초대 감사위원장 ‘함경수 위원장’ 임명
포스트 코로나 시대, 희망찬 전주 경제
전북은행, 전주사랑상품권 이벤트 3주차 당첨자 발표
예수병원, 국제학술지 플로스원 2월호 논문 게재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프로축구 K리그1 '우승 라이벌' 전북 현대와 울산 현대의 득점 행진이 2라운드에서도 ..
기획 | 특집
칼럼
“나를 위한 반지를 만들되, 내가 큰 전쟁에서 승리할 때 교만하지 않고, 겸손해 질수..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4,121
오늘 방문자 수 : 3,598
총 방문자 수 : 43,884,152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