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3-10-02 20:36: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추석 연휴, 레트로 힐링 여행지 군산.. 계영 금메달·아시아新 합작…다관왕 ..
외신의 시선 “북한, 시상대에서 한국.. 道체육회, 또바기 체육돌봄 사업 추진
태권도 품새 강완진·차예은, 동반 결.. 조정 이수빈·김하영, 여자 무타페어 ..
‘46억 아시아인들의 축제’ 막 올랐.. “근대 5종·태권도 주목”… 마수걸..
근대5종 이지훈, 랭킹라운드 1위 출발 축구 국가대표 골잡이 조규성 ‘덴마..
AG 탁구 대표팀, 항저우로… ‘의지 .. `월드컵 아쉬움 씻는다`…여자축구, ..
개막 직전 여자축구 토너먼트 대진 변.. 아시안게임 정식종목된 브레이킹… 팝..
道 장애인체육대회 익산선수단 ‘종합.. 한국, 금메달 50개·종합 3위 목표…..
우상혁, 2m35로 다이아몬드 파이널 우.. 박혜정, 세계역도선수권 女 최중량급 ..
검찰 ‘프로축구 뒷돈’ 의혹 10명 기.. `원격 근무 논란` 클린스만 감독 귀국
‘유소년 카트 경주 대회’ 카팅 코리.. ‘수영 천재’ 황선우, “AG 실감…계..
클린스만호 ‘무색무취’ 전술 강호 .. 임실군청 사격팀, 제32회 경찰청장기 ..
제3회 체육영재선발대회 40명 중 최종.. 부안군 메디오폰도 전국자전거대회 성..
피겨 서민규, 주니어GP 정상…한국 남.. 역도 박주효,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73..
‘G4 등급’ 세계태권도 품새 오픈 챌.. 男농구대표팀, 日 첫 연습경기 승리
뉴스 > 생활/스포츠

아태마스터스 대회 성공개최 ‘총력’

정강선 전북도 체육회장, 직접 홍보활동 펼쳐…효과 기대
뉴시스 기자 / 입력 : 2023년 01월 29일
ⓒ e-전라매일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가 ‘2023 전북 아시아·태평양 마스터스 대회’ 성공개최를 위해 적극 발벗고 나섰다.
특히 정강선 회장이 전방위 홍보 활동에 전면 나서기로 하면서 홍보 효과가 극대화 될 전망이다.
27일 도 체육회에 따르면 오는 5월 도내 일원에서 펼쳐지는 아·태마스터스 대회가 전 세계 생활체육인들의 축제로 펼쳐질 수 있도록 지원사격을 아끼지 않는다.
도 체육회는 아·태마스터스 조직위원회와 협업·협조체제를 구축, 만반의 준비를 기하기로 했다.
이에 도 체육회는 대회 참가자 모집 활동을 대대적으로 진행한다.
도내를 비롯해 타 시·도 등 국내 참가자들을 모집하기위해 전국 투어에 나선다.
현재 각 시·도체육회 및 시·도 종목단체에 안내가 됐지만 적극적인 독려가 필요한 시점인만큼 대한체육회와 전국 시·도체육회를 직접 돌며 아·태마스터스 대회 붐 조성을 위해 총력을 펼친다.
이 과정에서 효과를 높이기위해 정강선 회장이 직접 시·도 체육회장들을 만나 참가자 모집 및 오는 5월 전국 생활체육인들이 전북으로 모일 수 있도록 협조를 구할 계획이다.
민선 1기 전국 시·도체육회장협의회 부회장인 정 회장은 제주·강원도체육회와 업무협약을 하는 등 대한체육회 및 전국 시·도체육회와 밀접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또한 국제대회인만큼 국외 참가자 모집 활동에도 적극 나선다.
도 체육회는 인프라를 활용, 세계한인체육총연합회(회장 윤만영)에게 협조를 구한다.
정 회장과 세계한인체육총연합회 윤만영 회장은 상호간의 두터운 신뢰 속 한국 체육 발전을 위해 관계를 돈독히 하고 있다.
앞서 도 체육회는 민선체육회 출범 후 전국 최초로 세계한인체육총연합회와 재필리핀대한체육회, 재사이판대한체육회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도 체육회 정강선 회장은 “아·태마스터스대회 성공 개최는 물론이고 전북 체육의 위상을 대내외적으로 드높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23년 01월 29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가볼만한 곳
기획 | 특집
칼럼
‘생존수영’이라함은 사람이 물에 빠졌을 때, 수영을 통해 생명을 구하는 가장 근원..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