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8-15 00:23: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전북도, 호우피해 긴급 동물의료지원.. 최영일 도의원, 순창군 특별재난지역 ..
2020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 기획팀 .. 지지율 역전에 `표정관리`하는 통합당..
전북도, 재해주택 지원을 위해 발 벗.. ‘내 친구! 전라북도 멸종위기’,.. ..
도의회 문건위, 긴급재난피해 원인 규.. 전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장, 민주당 ..
전북도, 나라꽃 무궁화 우수분화 품평.. 전북도, 군산항 위기 극복을 위한 간..
정부 재난지원금 24일 신청 마감 정세균 총리 ˝용담댐 하류지역 피해 ..
남원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국.. 황숙주 순창군수, 송 지사에 지원 요..
무주군의회, 수해피해 복구… 물 잠긴.. “수해 복구·방역 강화에 총력”
이용호 “2살 아기도 집주인… 미성년.. 남원 찾은 與 당권 주자들 ˝수일 내 ..
전북도의회 의원·직원, 폭우 피해현.. 전북도, 집중호우 피해 중소기업 경영..
미래통합당 정운천 의원 등 예결위원,.. 섬진강 6개 시·군, ˝피해복구 우선..
전북 출연기관 경영평가…2개 기관 최.. 전북도, 청년실직자 본격 지원
민관 수해복구 한뜻...피해복구 일손.. 황인홍군수, 수자원공사 항의방문.....
미래통합당 정운천 의원 등 예결위원,.. 전북도의회 교육위, 섬진강댐 피해지..
이원택 의원, ‘화장품법’ 개정안 대.. 이용호 의원 ˝외국인 부동산에 중과..
뉴스 > 정치/군정

한국당, ‘조국 임명’ 규탄 집회

“문재인 사죄하고 조국은 사퇴하라”… 서명 운동도 돌입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10일
ⓒ e-전라매일
자유한국당이 10일 문재인 정권의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을 규탄하기 위해 서울 신촌을 시작으로 왕십리, 반포를 순회하는 서울 지역 릴레이 연설회에 나섰다. ‘조국 사퇴’를 촉구하는 1000만인 서명 운동도 돌입했다.
황교안 대표, 나경원 원내대표 등 한국당 지도부와 당내 의원들은 이날 오전 서울 서대문구 연세로에 있는 현대 유플렉스 신촌점 앞에서 ‘살리자 대한민국! 문재인 정권 순회 규탄’ 집회에 나섰다.
이들은 ‘조국 임명 정권 종말’ ‘조국 OUT! 문 NO!’ 등이 적힌 플래카드를 들고 “문재인은 사죄하고 조국은 사퇴하라”를 연신 외쳤다.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위한 1000만인 서명 운동도 시작했다. 박맹우 사무총장은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의 뜻을 정면으로 무시하고 기어이 피의자 조국을 법무부 장관으로 임명했다. 불법과 불평등, 불공정, 부정의 표현인 사람을 장관으로 임명했다”라며 “한국당은 조국이 사퇴할 때까지 오늘부터 위선자 조국 사퇴 1000만인 서명 운동에 돌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황교안 대표는 조 장관에 대해 “불법과 탈법으로 정말 황태자 교육을 했다. 그래놓고 어떻게 법무부를 맡겠다고 가서 앉아있나. 그래놓고 어떻게 뻔뻔스럽게 공정과 정의를 이야기하나”라며 “지금 자녀들 가진 어머니의 가슴이 찢어지고 있다. 청년들의 억장이 무너지고 있다. 이건 조국의 문제가 아니라 문재인 정권의 문제 아닌가”라고 목청을 높였다.
그는 이어 “그래놓고 뻔뻔스럽게 남의 탓하고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며 “조국이 취임사에서 한 말을 보면 인사를 고치겠다는 것 아닌가. 자기를 공격하고 자기 가족들 공격하고, 이 정권의 비리를 파헤칠 것이 우려되기 때문에 인사조치한다는 것 아닌가”라고 강조했다.
황 대표는 그러면서 “우리 힘을 합쳐서 문재인 정권을 심판해야 한다. 조국을 내려오게 하자”라며 “저와 한국당이 앞장 서겠다. 죽기를 각오하고 앞장서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문 대통령은 조국을 내어주다가는 결국 문재인 정권 핵심이 다칠 수도 있지 않은가 하는 걱정 때문에 장관으로 임명한 것 아닌가 생각이 든다. 지금 검찰의 칼끝이 조국 후보자 배우자를 넘어서 조국, 저는 장관이란 말 죽어도 못하겠다. 피의자 조국”이라며 “당장 파면시켜야 되지 않겠나”라고 외쳤다.
그는 이어 “나라가 아니다. 비정상”이라며 “배우자가 수사받고 그 배우자 수사에 대해서 압력 행사하고 본인도 수사 받는 사람이 법무부 장관인 게 이 나라다. 개탄스러운 이 나라”라고 일갈했다. 이어 “그들이 말하는 검찰개혁은 그들의 검찰 장악이다. 이제 우리가 하나로 뭉쳐서 조국의 파면과 문재인 대통령이 이에 대해 책임을 질 때까지 우리 모두 외치고 투쟁하자”라고 호소했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10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손흥민의 토트넘, 입스위치·레딩·버밍엄과 프리시즌 매치
장수, 평생교육 프로그램 운영
전북카네기클럽, 수해복구 동참
전북도, 청년실직자 본격 지원
남원 찾은 與 당권 주자들 ˝수일 내 특별재난지역 추가 선포˝
도민들 마음 치유하는 《POSITIVE VIBES ONLY 긍정의 미학》 전
민관 수해복구 한뜻...피해복구 일손돕기 총출동
미래통합당 정운천 의원 등 예결위원, 전북 수해현장 찾아
무주군의회, 수해피해 복구… 물 잠긴 인삼캐기 등 구슬땀
“수해 복구·방역 강화에 총력”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손흥민(28)의 소속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가 새 시즌 준비를 위..
기획 | 특집
칼럼
실한 것을 실하게 보인다.이 말은 『초려경략‧권6』 「허실」에 나온다.허실은 ..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6,325
오늘 방문자 수 : 1,135
총 방문자 수 : 36,281,457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