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7-14 21:16:3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정치/군정

전라북도내 가족친화 인증 확산 시동

(재)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 가족친화 유관기관 공모사업 선정
염형섭 기자 / 입력 : 2020년 06월 01일
(재)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는 여성가족부와 한국건강가정진흥원 가족친화지원센터가 추진하는 2020년 ‘가족친화 유관기관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가족친화 유관기관 공모사업은 ‘가족친화 사회 환경 조성 촉진에 관한 법률 제3조 1항’에 근거하여 가족 친화적 사회 환경 조성과 직장문화 확산 필요에 따라 전국단위 확산 지원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2019년 공모사업 시범실시 이후 올해 운영기관을 재선정하게 된 것이다.
주요 사업내용은 가족친화 인증을 위한 인증 전?후 컨설팅, 가족친화 문화 확산을 위한 찾아가는 교육, 가족친화 인증 기업과 함께하는 동행사업(공동체 사업) 등으로 도내 14개 시?군 가족친화 인증에 관심이 있는 기업, 기관, 기 인증기업 대상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여성가족부장관이 인증하는 가족친화 인증은 저출산?고령화,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증가 등 사회 환경 변화에 따라 근로자가 가정과 직장생활을 조화롭게 병행 할 수 있는 가족 친화적 사회 환경 조성을 촉진하기 위해 2008년부터 시행되고 있으며 전북의 경우 2019년 기준 117개 공공기관과 기업이 가족친화 인증을 받았다.

이와 함께 가족친화인증 시 중앙부처, 지자체, 은행 등이 지원하는 207개 혜택(2019년 6월 기준)이 제공되고 있으며 점차 확대되고 있다.
전라북도는 가족친화 인증 중소기업 대상으로 전라북도 유망 중소기업 선정우대(가점1점 이내), 신용보증 수수료 감면(산정보증요율 0.2%), 선도 기업 선정 시 가점 부여(최대1점) 등 다양한 인센티브가 지원되고 있다.

(재)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는 6월 1일부터 가족친화 인증 컨설팅을 희망하는 기관과 기업을 대상으로 컨설팅과 찾아가는 직장교육을 지원할 예정으로, 관심 있는 기관과 기업은 참가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이와 관련 이윤애 센터장은“가족친화 인증마크는 서로를 배려하며 사랑을 품고 있는 사람들이 정겹게 어울리는 모습을 형상화 하고 있다. 도내 모든 기업과 기관에 가족친화 문화가 확산되어 근로자가 일과 가정생활을 조화롭게 병행 할 수 있도록 새로운 기업 문화가 조성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가족친화유관기관 공모사업 운영과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센터 홈페이지(jbwc.re.kr)나 취업지원팀(254-3712)으로 문의하면 된다.
염형섭 기자 / 입력 : 2020년 06월 01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이원택 의원,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 지원 대책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최선 다할 것!”
전라북도, 스포츠인 권익센터 인권교육 실시
“소통하고 찾아가며, 변화를 선도하는 군산시의회”
완주군 국비 확보 ‘광폭 행보’
청문회 정국 눈앞…`대북송금` 박지원 `전대협` 이인영 검증대
송하진 지사, 시장·군수에 총력 방역 당부
코로나19로 피해입은 고3 재학생...수능 난이도 하향 조정 관심집중
PHOPHO 김민영 작가와의 ˝산책˝
올해 상반기 가계대출 36조 원 증가
나의 시 한 구절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FA컵 왕좌에 도전한다. 전북현대가 15일 하나은행 FA컵 16강..
기획 | 특집
칼럼
비가 내리는 지난 주말부터 박원순 서울시장의 죽음으로 많은 국민이 충격으로 쌓여 ..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5,048
오늘 방문자 수 : 23,131
총 방문자 수 : 35,394,991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