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3-10-02 21:04:5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추석 연휴, 레트로 힐링 여행지 군산.. 계영 금메달·아시아新 합작…다관왕 ..
외신의 시선 “북한, 시상대에서 한국.. 道체육회, 또바기 체육돌봄 사업 추진
태권도 품새 강완진·차예은, 동반 결.. 조정 이수빈·김하영, 여자 무타페어 ..
‘46억 아시아인들의 축제’ 막 올랐.. “근대 5종·태권도 주목”… 마수걸..
근대5종 이지훈, 랭킹라운드 1위 출발 축구 국가대표 골잡이 조규성 ‘덴마..
AG 탁구 대표팀, 항저우로… ‘의지 .. `월드컵 아쉬움 씻는다`…여자축구, ..
개막 직전 여자축구 토너먼트 대진 변.. 아시안게임 정식종목된 브레이킹… 팝..
道 장애인체육대회 익산선수단 ‘종합.. 한국, 금메달 50개·종합 3위 목표…..
우상혁, 2m35로 다이아몬드 파이널 우.. 박혜정, 세계역도선수권 女 최중량급 ..
검찰 ‘프로축구 뒷돈’ 의혹 10명 기.. `원격 근무 논란` 클린스만 감독 귀국
‘유소년 카트 경주 대회’ 카팅 코리.. ‘수영 천재’ 황선우, “AG 실감…계..
클린스만호 ‘무색무취’ 전술 강호 .. 임실군청 사격팀, 제32회 경찰청장기 ..
제3회 체육영재선발대회 40명 중 최종.. 부안군 메디오폰도 전국자전거대회 성..
피겨 서민규, 주니어GP 정상…한국 남.. 역도 박주효,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73..
‘G4 등급’ 세계태권도 품새 오픈 챌.. 男농구대표팀, 日 첫 연습경기 승리
뉴스 > 사회

군산해경, 정책자문위원회에서 발전방안 듣다

- 2023년 상반기 정책자문위원회 정기회의 개최
송효철 기자 / 입력 : 2023년 05월 29일

ⓒ e-전라매일


군산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는 지난 25일 청사 3층 대강당에서 ‘2023년 상반기 정책자문위원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해양경찰 정책자문위원회는 해경의 기본정책에 관한 사항과 발전방향, 행정제도 개선 등에 관해 자문하는 기구로 매년 상·하반기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정기회의에는 고병수 정책자문위원장(웨스턴마린 대표)을 비롯해 위원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군산해양경찰서가 추진한 주요업무 성과와 앞으로 중점적으로 추진할 정책을 공유하고 국민 눈높이에 맞는 정책이 반영될 수 있도록 많은 의견을 나눴다.

특히, 이번 회의에서 김시진 ㈜선광 군산지사장과 김덕중 ㈜삼성종합물류 대표이사, 신주희 법률사무소 대표, 심재엽 ㈜OCI 군산공장 상무를 신규위원으로 위촉해 위원회의 전문성을 한층 강화했다.

고병수 정책자문위원장은 “안전하고 깨끗한 희망의 바다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정책자문위원들의 많은 의견과 도움이 필요하다” 며 “앞으로 국민의 목소리를 잘 전달할 수 있도록 정책자문위원회가 맡은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이철우 서장은 “바쁘신 와중에도 시간을 내어 정기회의에 참석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한 마음이다”며 “정책자문위원회의 고견을 해양경찰 정책에 적극 반영해 국민께 보다 나은 치안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해경 정책자문위원회는 군산에 기반을 둔 시민, 사회단체, 해운, 수산 계통 대표, 해양경찰과 관련된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 등 29명이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송효철 기자 / 입력 : 2023년 05월 29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가볼만한 곳
기획 | 특집
칼럼
‘생존수영’이라함은 사람이 물에 빠졌을 때, 수영을 통해 생명을 구하는 가장 근원..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