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10-15 00:45:3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사회일반

`보행노인 교통사고 다발지역은`…전북 김제시 요촌동


이정은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09일

지난해 전북지역에서 발생한 보행노인 교통사고와 관련, 사고가 가장 많이 난 지역은 김제시 요촌동인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소병훈의원(경기 광주갑)이 도로교통공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같은 장소에서 3건 이상(사망사고 포함 2건 이상) 발생한 도내 보행노인 교통사고 다발지역은 총 18곳으로 조사됐다.

이 기간 49명의 노인이 교통사고로 숨졌다.

사고 장소별로 보면 김제시 요촌동(전통시장사거리 부근)에서 7건 이상, 남원시 왕정동(남원농협 용남지점 부근)에서 6건 이상, 군산시 미원동(흥남동주민센터 부근), 전주시 완산구 서서학동(참좋은한의원 부근)에서 각각 4건 이상의 사고가 났다.

지난해 기준 보행노인 교통사고 시간대별 사망자 현황은 오후 6시~10시가 11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오전 6시~8시 9명, 오후 2시~4시·오후 8시~10시 각 7명 순으로 집계됐다.

소병훈 의원은 "보행노인 사고다발지역에 대한 철저한 분석과 관리를 통해 사고발생의 원인을 제거해야 한다"며 "노인보호구역 확대, 시간대별 사고대처 등 다양한 방안이 강구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정은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09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조국, 취임 35일만에 사퇴…˝개혁 불쏘시개 여기까지˝
문 대통령, 조국사퇴 관련 입장 표명
2019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 개막
야당, 새만금 태양광 사업 ‘발목잡기’
현대차, 내년부터 전주시에 수소전기버스 공급
기금운용본부 운용역 이탈이 전북 탓이라니
군산시의회, ‘전북인력개발원 존치 촉구’ 건의문 채택
`가을 나들이 떠나기 좋은 정읍` 구절초 테마공원, 정읍천 찍고 정읍사공원까지
대한민국 인삼직거래행사 개최
전북 버스사고 치사율 1위 ‘불명예’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전주시민축구단이 K3리그 베이직 준우승을 차지했다.전주시민축구단은 지난 13일 전주..
기획 | 특집
칼럼
세상을 살아가다보면 내가 원하든지 원하지 않든지 마음이 맞지 않는 사람을 내 편으..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2,353
오늘 방문자 수 : 601
총 방문자 수 : 28,120,981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