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11-15 01:56: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사회일반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막바지 총력전

유기상 고창군수, 공공하수처리장 증설사업 등 건의
박동현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10일
ⓒ e-전라매일
전북 고창군이 고창공공하수처리장 증설을 비롯해 현안사업 해결을 위한 국가예산 확보에 광폭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지난 8일 국회를 찾아 안호영, 유성엽, 정운천 국회의원 등을 만나 내년도 정부예산안에 고창군 현안사업들이 반영될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날 유 군수는 고창 일반산업단지 기업 유치를 위한 필수 인프라인 △고창 공공하수처리장 증설 사업(150억원) △고창 동학농민혁명 성지화사업(305억원)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내년도 정부예산에 반영해 줄 것을 건의했다.
또 △한빛원전 민간환경감시센터 고창분소 설치·운영(30억원) 예산 증액 △고창 강남지구 배수개선사업(90억원)에 대해 설명하고 국회단계에서 반영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밖에 고창-부안도로 최대 병목구간인 국도 23호선 건설의 정상적 추진을 위한 예산증액과 고창군 복지타운앞 입체 교차로 설치 사업도 국회차원의 지원을 요청했다. 국도 22호선 흥덕면 석교사거리와 상등사거리의 회전교차로 설치 등 주요 도로의 사고위험 개선과 접근성 향상을 위한 사업 추진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이어 군민들의 오랜 숙원인 △고창-부안(부창대교) 국도건설(7879억원) △국도77호선 변경지정 및 확포장(2450억원) △서해안(군산-목포) 철도 건설사업(3조5000억원)의 국가계획 반영 등 현안 사업 추진의 시급성 등을 강조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내년 국가예산 확보가 마지막 단계인 국회심의만을 남겨두고 있다. 올 한해 고창군민과 공직자의 노력의 결실이 남은 한 달 동안 결정이 되는 중요한 시기임을 감안해 한발 더 뛴다는 자세로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박동현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10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정동영 대표, 문재인 정부 부동산 정책 맹비난
한·미 약점을 꿰뚫은 김정은 북핵
전북 친환경 자동차 규제자유특구 지정
NH농협은행, NH오픈뱅킹 계좌 충전캐시백 이벤트 실시
벤투 감독, 훈련 전 이례적 장시간 대화
새만금개발청,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대상 수상
이스타항공, 남승무원 45명이 모였다~!
전북, 대한민국 탄소산업 새역사 쓴다
전주·군산·익산, 대기관리권역 지정...환경개선 기대
“사랑의 연탄으로 따뜻한 온정 선물”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이 찬란했던 2019년에 또 하나의 의미있는 역사를 더했..
기획 | 특집
칼럼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2,864
오늘 방문자 수 : 2,346
총 방문자 수 : 28,697,237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