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2-25 20:19:5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사건사고

전북 모 대학 `신입생 군기잡기` 문자 논란…고소장 접수


이정은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18일
전북지역 모 대학의 '신입생 군기 잡기 논란' 문자메시지와 관련, 대학 측이 허위 글 유포자를 색출해달라며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고 나섰다.

해당 대학은 17일 "이번 사안은 누군가 우리 대학의 명예를 떨어뜨리기 위해 우리 대학 신입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단체방에 들어와 허위 사실이 담긴 글을 유포하면서 발생한 일"이라며 "오늘 경찰서에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건은 지난 11일 전북지역의 한 커뮤니티에 '전북 모 대학의 신입생 공지 내용'이라는 제목의 글이 캡처 사진과 함께 올라오면서 불거졌다.

해당 글에는 신입생들에게 찢어진 바지와 스키니 바지, 키높이 운동화 등을 착용하지 말고 선배와 연락할 때 이모티콘을 사용하지 말라는 등 비상식적인 주문이 담겨 있다.

이 글은 SNS를 통해 순식간에 퍼졌고, 사태가 커지자 대학 측은 곧바로 해당 글에 대한 진상 파악에 나섰다. 총학생회와 대학은 이를 외부인이 벌인 허위사실 유포 행위로 판단했다.

대학 측은 각 학과 대표와 부대표, 일반 학생 등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학내에 허위 글 작성자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대학 관계자는 "우리 대학 이외 다른 대학의 신입생 단체 카톡방에도 똑같은 글이 올라온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누군가 의도적으로 학교의 명예를 떨어뜨리기 위해 해당 글을 여러 군데 퍼뜨린 것 같다"며 "정시모집 기간에 이런 일이 벌어져 큰 피해를 보았다. 허위사실 유포자를 찾아 엄벌하겠다"고 별렀다.
이정은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18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전주부설초, 국립초등학교 유일 공간혁신 사업 선정
이인영 ˝정부, 즉시 추경 편성해야…中 전면 입국 금지 안돼˝
4·15총선 민주당 전북 경선 마무리... 단수 4, 복수 6 곳
전북 3번째 환자 발생… 확산 방지 총력
그린수소 클러스터 구축 ‘힘’
“함께 노력하면 충분히 극복 가능”
[속보]정부, 휴업 장기화되면 법정 수업일수 10%내 감축
국립종자원 전북지원, 상반기 불법 종자 유통조사 실시
코로나19로 도내 정치권 대면선거 중단 선언
전북 민주당 총선 경선후보 모두 결정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프로축구 2020시즌 K리그가 중국 우한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기획 | 특집
칼럼
코로나19의 과대한 공포심은 대한민국 경제와 외교를 흔들고 있다. 정부와 언론은 확..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2,620
오늘 방문자 수 : 15,828
총 방문자 수 : 31,715,892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