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2-28 16:55: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사건사고

˝술집아가씨 같네˝ 부하 여직원 성희롱 경찰간부, 정직1개월


이정은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14일
ⓒ e-전라매일


부하 여직원을 성희롱한 의혹으로 감찰 조사를 받은 전북지방경찰청 소속 간부에게 중징계가 내려졌다.

전북경찰청 등에 따르면 14일 징계위원회를 열고 도내 경찰서 소속 A경위를 정직 1개월 처분했다.

A경위는 도내 경찰서 간부로 재직하던 당시 부하 직원들과 회식자리에서 여직원 B씨에게 "술집아가씨 같다"라고 하는 등 성희롱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A경위를 성희롱 혐의로 본청(경찰청)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피해자 보호를 위해 A경위를 전보 조치한 뒤 감찰 조사를 했다.

경찰 관계자는 "본청의 지침과 위원들의 의견을 토대로 정직 1개월 처분을 내렸다"고 전했다.
이정은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14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아빠의 현명한 리드가 지혜로운 자녀로 키운다
안호영 민주당 완진무장 경선 ‘승리’
대구 찾은 文대통령 ˝특별재난지역 선포로 부족…특단 지원˝
김수흥 익산갑 민주당 경선 결과 ‘승전보’
김광수 예비후보, 코로나19 “추경 긴급 편성해야”
19년산 쌀 변동직불금 389억 원 지급
코로나19 관련 유관기관 협의회 개최
새만금개발청, 관광명소화 사업 제3자 공모 실시
과로로 코로나19 담당 공무원 사망
도내 신천지 신도 조사 총력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괜찮다’, ‘안전하다’고 설득하는 것도 이제 못할 일이다. 선수들이 계속해서 ..
기획 | 특집
칼럼
‘황금종려상 수상의 천만영화 기생충’(전라매일, 2019.8.7)이란 글에서 이미 말했듯..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2,607
오늘 방문자 수 : 10,955
총 방문자 수 : 31,773,560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