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3-10-02 19:40: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추석 연휴, 레트로 힐링 여행지 군산.. 계영 금메달·아시아新 합작…다관왕 ..
외신의 시선 “북한, 시상대에서 한국.. 道체육회, 또바기 체육돌봄 사업 추진
태권도 품새 강완진·차예은, 동반 결.. 조정 이수빈·김하영, 여자 무타페어 ..
‘46억 아시아인들의 축제’ 막 올랐.. “근대 5종·태권도 주목”… 마수걸..
근대5종 이지훈, 랭킹라운드 1위 출발 축구 국가대표 골잡이 조규성 ‘덴마..
AG 탁구 대표팀, 항저우로… ‘의지 .. `월드컵 아쉬움 씻는다`…여자축구, ..
개막 직전 여자축구 토너먼트 대진 변.. 아시안게임 정식종목된 브레이킹… 팝..
道 장애인체육대회 익산선수단 ‘종합.. 한국, 금메달 50개·종합 3위 목표…..
우상혁, 2m35로 다이아몬드 파이널 우.. 박혜정, 세계역도선수권 女 최중량급 ..
검찰 ‘프로축구 뒷돈’ 의혹 10명 기.. `원격 근무 논란` 클린스만 감독 귀국
‘유소년 카트 경주 대회’ 카팅 코리.. ‘수영 천재’ 황선우, “AG 실감…계..
클린스만호 ‘무색무취’ 전술 강호 .. 임실군청 사격팀, 제32회 경찰청장기 ..
제3회 체육영재선발대회 40명 중 최종.. 부안군 메디오폰도 전국자전거대회 성..
피겨 서민규, 주니어GP 정상…한국 남.. 역도 박주효,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73..
‘G4 등급’ 세계태권도 품새 오픈 챌.. 男농구대표팀, 日 첫 연습경기 승리
뉴스 > 경제/IT

호남지방통계청, 호남권 지역통계발전협의회 개최

- 호남권 지자체, 학계, 연구원 등 기관 간 협력 강화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23년 05월 30일

ⓒ e-전라매일


호남지방통계청(청장 김대호)은 지난 25일 라마다 플라자광주 호텔에서 호남권 광역지자체, 학계, 연구원 등 전문가로 구성된 '2023년 호남권 지역통계발전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2022년까지 지역통계발전협의회는 호남권 및 제주권 이원체계로 개최해온 반면, 이번 협의회는 현안사업 공유 및 다양한 의견수렴 등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여 호남권 단일체계로 통합·추진했다.

협의회 진행과 함께 호남지방통계청은 올해 중점 추진사항인 「격자통계로 보는 호남권 지방소멸 변화상 기획보도 계획」, 「통계데이터센터(SDC)광주-전북-제주 활성화 방안」 및 「지역통계 정책활용 사례」 등을 발표했다.

또한 협의회 주제 부문인 「호남권 지역통계 발전방안」, 「통계개발 및 분석서비스 확대 방안」, 「SDC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해서는 지자체를 비롯한 관계 전문가 간 심도 있는 논의가 진행됐다.

한편, 호남지방통계청은 올해 개소한 제주(3월), 전북(5월) 통계데이터센터 운영과 관련하여, 이용자 분석-교육 서비스, 애로사항 및 개선의견 청취, 반영 등을 통한 접근성과 편의성 높은 정보이용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김대호 호남지방통계청장은 “이번 협의회를 통해 지자체, 학계, 연구원 등 기관 간 협력체제를 더욱 굳건히 하고, 논의 된 다양한 의견이 지역통계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관련 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23년 05월 30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가볼만한 곳
기획 | 특집
칼럼
‘생존수영’이라함은 사람이 물에 빠졌을 때, 수영을 통해 생명을 구하는 가장 근원..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