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6-02 00:13:1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 신임 사무처.. 6월 임원회의 및 제21대 국회의원 간..
文대통령 ˝경제 빠르게 회복 시켜 반.. 與, 3차 추경 `역대급 규모` 편성에 ..
송성환 도의장,‘희망 캠페인 릴레이.. 전북도, 과수화상병 확산 방지 위한 ..
전북도, 창년창업농 ‘전국 최다 282.. 전북서민금융복지센터, 파산의 빚을 ..
전라북도내 가족친화 인증 확산 시동 전북 서해안 지역에서 비브리오패혈증..
진안 운일암반일암에 220m 구름다리 .. SK넥실리스, 전라북도에 1,200억원 증..
춤추는 천장 들보 ‘고창 선운사 만세.. 송하진 도지사, 코로나19 방역 긴장감..
제226회 익산시의회 1차 정례회 개회 與, `5일 개원` 총공세…˝통합당, 조..
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순창소방서 .. 전북도의회, “전라북도 공공배달앱 ..
문희상 국회의장, ‘동행’ 출판기념.. 김태년 ˝국회법 따라 5일 개원할 것..
전주기독교근대역사기념관 착공식 열.. 학교 개학과 함께‘청소년 정책 참여..
전북도, 맞춤형 컨설팅 지원으로 농촌.. 전북도, 2020년 글로벌 강소기업 7개..
전주 특례시 지정 청신호 전북도, 로컬푸드 직매장 철저한 관리..
전북도, ‘한국판 뉴딜’ 도정과 접목.. 한국형 뉴딜사업 선제대응 예산확보 ..
˝잊지 않겠습니다˝…우석대, 임실호.. ˝전주특례시 가능해졌다˝ 행안부, 5..
뉴스 > 생활/스포츠

수원, 코레일 꺾고 FA컵 최다 우승

내년 AFC 챔스 진출권 획득
주장 염기훈 5골로 득점왕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10일
ⓒ e-전라매일
수원 삼성이 대전 코레일의 돌풍을 잠재우며 대한축구협회(FA)컵에서 역대 최다인 5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수원은 10일 오후 2시10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9 KEB하나은행 FA컵 결승 2차전에서 고승범의 멀티골과 김민우, 염기훈의 쐐기골을 앞세워 대전을 4-0으로 꺾었다.
지난 6일 대전한밭종합운동장에서 열린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던 수원은 1·2차전 합계 4-0으로 앞서 2016년 이후 3년 만에 정상을 탈환했다.
종전 포항 스틸러스(4회)와 FA컵 최다 우승 공동 1위였던 수원은 5번째 우승을 신고하며 단독으로 최다 우승팀이 됐다. 앞서 2002년, 2009년, 2010년, 2016년에 정상에 올랐다.
내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본선 출전권을 거머쥐면서 2018년 이후 2년 만에 다시 아시아 정상을 향한 도전을 펼칠 수 있게 됐다.
FA컵 안방 불패 신화도 이었다. 수원은 FA컵에 한해 홈경기에서 20승7무로 27경기 무패 행진을 달렸다.
대구FC로 임대를 떠났다가 올해 복귀한 고승범은 멀티골을 터뜨리며 우승의 주역이 됐다.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정규리그를 통틀어 올 시즌 골이 없었던 고승범은 가장 중요한 경기에서 2골을 기록하며 강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김민우와 염기훈도 우승을 자축하는 골을 보탰다.
특히 염기훈은 대회 5골로 득점왕에 올랐다. 수원에서 FA컵 득점왕에 나온 건 1996년 데니스 이후 23년 만이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10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전주특례시 가능해졌다˝ 행안부, 50만 이상 도시 넣어 입법예고
˝잊지 않겠습니다˝…우석대, 임실호국원서 결연묘역 봉사
전주 특례시 지정 청신호
전북도, `소방차량 출동시간 단축` 3대 중점과제 추진
주말 전북 한낮 26~29도 `초여름`…오후 한때 소나기
김태년 ˝국회법 따라 5일 개원할 것…6월 중 3차 추경 처리˝
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순창소방서 개청식 참관
전북교육청, 직속기관 명칭변경 조례 재의요구서 도의회 송부
한국형 뉴딜사업 선제대응 예산확보 박차
전주기독교근대역사기념관 착공식 열려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됐던 체육계도 서서히 기지개를 펴고..
기획 | 특집
칼럼
내가 살면서 선택을 잘했다고 생각한 것 중의 하나가 건지산 가까운 곳으로 이사를 왔..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6,694
오늘 방문자 수 : 233
총 방문자 수 : 34,212,157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