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09-22 13:31: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전북도, 추석 대비 전통시장 집중 방.. 새만금 수질개선, 해수유통 추진통해 ..
전북도, 독거노인에게 차세대 댁내장.. 전북도, 이달의 혁신주인공 나석훈 본..
새만금 포스트 투자 랠리 이어간다 도, 부안군 왕등도 해역 불법어구에 ..
추석 명절 선물세트, 과대포장 이제 .. 전북 거시기장터, 지자체 최초 은행사..
전북 조선산업 위기, 신산업으로 정면.. 추석 제수용품 `드라이브수루` 성황리..
도의회, 행정사무감사 도민제보 창구 .. 전주출신 국악인 남상일, 전북홍보대..
도, 추석 앞두고 음식점.카페 등 방역.. 생활SOC복합화 공모사업 13건 선정 쾌..
제2차 도시가스요금 납부 및 공급중지.. 도, 도서.벽지마을까지 초고속인터넷 ..
전북도,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27일까.. 전북환경청, 추석 연휴 `환경오염행위..
전북도의회 환복위, 의정발전자문위원.. 전주 출신 국악인 남상일, 전북홍보대..
정읍시, 더 나은 2021년을 위한 주요 .. 장수군 농어촌의료서비스개선사업 선..
정헌율 시장, 전주시에 전주대대 이전.. 부안군, 생활SOC 복합화사업 2건 선정..
국민의힘 국회의원, 남원 수해피해현.. 박경숙, 장수사과 농가 방문
도의회 공공기관 유치특위, 2기 활동.. 여경협 전북지회, 호우피해지역 추석..
내년 새만금 수질개선분야 정부예산안.. 전북도, 자치법규 속 어려운 한자어를..
뉴스 > 칼럼

행복 찾아가는 삶의 방식, 단사리 혁명

행복의 비결은
필요한 것을 얼마나
갖고 있는가가
아니라
불필요한 것에서
얼마나 자유로워져
있는가이다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11일

ⓒ e-전라매일


자기의 물건에 소유 당하는 인간.
필자에게는 마음이 허전할 때마다 쇼핑을 하는 버릇이 있다. 게다가 한번 구입한 옷은 절대 버리지 않는다. 덕분에 세탁소에 세 계절의 옷 보관뿐 아니라, 방 안 옷장과 간이용 수납함에 옷이 가득차고 넘쳐 방안 행거에까지 계절 옷이 빼곡히 걸려있다.
매번 옷 정리를 할 때면 이십여년 전 입었던 옷들을 몇 번이고 따로 내어두었다가 버리지 못하고 결국은 다시 옷장 서랍에 넣어두고 만다. 언젠가 입을 일이 있을 거라 확신하지만, 결국 옷장과 방 안은 옷으로 넘쳐나기 시작했고 급기야는 최근에 구입한 옷도 제대로 찾지 못하는 상황이 오게 되었다. 필자는 큰 결심을 하고 최근 10년 동안 한 번도 입지 않았던 옷들을 과감히 정리하기 시작했다.
그러자 그 많던 수납함이 줄어들기 시작했고 비좁던 옷장과 서랍장도 정리되기 시작했다. 집안 곳곳에 만들어진 여백만큼 마음의 여유가 생기고 홀가분해졌다. 정리를 통해 삶의 의미를 성찰해 볼 수 있었다.
무엇인가를 필요에 의해 구입하다 보면 하나둘씩 물건이 늘기 시작하고 어느새 부쩍 늘어난 살림에 깜짝깜짝 놀라곤 한다. 어떤 물건이건 수명이 있고 유행이 있어서 이를 평생 사용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버리기엔 아깝지만 사용하지 않는 물건들. 하지만 버리지 않으면 쌓이고 집안이 어지러워지며 결국은 제대로 써야 할 물건들도 제자리를 찾지 못하고 떠돌고 만다. 인간은 결국 자기가 가진 ‘물건’에 소유당하고 마는 것이다.
불필요한 물건과의 과감한 이별.
우리는 불필요한 물건과 과감한 이별을 결심해야 한다.
한때 일본에서는 ‘단사리’ 열풍이 불었던 적이 있다. 단사리란 ‘끊고(斷) 버리고(捨) 떠난다(離)’는 의미다. 번뇌를 끊고, 불필요한 건 버리고, 집착과 이별하는 생활 방식이 바로 단사리다. 물질적으로 풍요롭지 못했던 과거에는 많은 것을 사고 소유하고 배불리 먹는 것이 행복한 삶이었지만 요즘은 그렇지 않다. 잘 사는 것보다는 잘 버리는 걸 중요시하는 미니멀 라이프도 건강한 삶의 방식으로 자리 잡았다. 그래도 아직까지 대부분의 사람들은 채우고 모으는 걸 좋아하고, 버리고 비우는 데 익숙하지 않다. ‘염일방일(拈一放一)’이라는 고사성어가 있다. 하루는 아이가 장독에 빠져 어른들이 사다리와 밧줄을 가져 왔지만 죽을 지경에 이르렀다. 결국 사마광이 돌멩이로 장독을 깨트려 구했다는 이야기이다.
하나를 잡으려면 하나를 버려야 한다. 손에 하나를 움켜쥐고 있으면서 하나를 더 쥐려고 하면 모두 다 잃을 수 있다.
‘마음 비우기’ 연습은 행복에 이르는 방법
물건 뿐 아니라 마음의 단사리도 필요하다. 미움, 원망, 나쁜 기억들은 쌓아두지 않고 버린다면 개인의 마음은 좀 더 자유로워지며 고통에서 벗어날 것이고 이 세상은 좀 더 여유 로와 질 것이다. 성철 스님은 “손에는 일을 줄이고, 몸에는 소유를 줄이며, 입에는 말을 줄이고, 대화에는 시비를 줄이며, 위에는 밥을 줄이라”고 했다. 행복의 비결은 필요한 것을 얼마나 갖고 있는가가 아니라 불필요한 것에서 얼마나 자유로워져 있는가이다. 그때 비로소 더 큰 가치를 추구하며 의미 있는 삶을 누릴 수 있게 되고, 그 과정에서 더 큰 행복은 찾아온다.
‘단사리 (斷捨離) 마음 혁명!!! 끊고 버리고 떠나라.’
마음속에 꿈틀거리는 모든 집착과 중독을 끊고(斷, 끊을 단), 존재로서의 삶을 발견하고, 모든 욕심과 욕망과 시기와 질투와 같은 부정적인 감정들을 버리고(捨, 버릴 사), 거짓된 삶과 성공과 부의 망상으로부터 떠날 수 있다면(離, 떠날 리), 우리는 반드시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다.
경자년 새해 저마다의 새로운 단사리 혁명으로 건강한 삶, 행복한 삶을 꿈꿔보자.


/김경후 교육학박사
본지 편집위원회 사무국장
푸른나무어린이집 원장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11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리더스로타리, 정기주회 개최
전주출신 국악인 남상일, 전북홍보대사 위촉
전북도,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27일까지 연장한다
제2차 도시가스요금 납부 및 공급중지 유예 시행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안면인식 열화상카메라’ 전달
농협 중앙회 전북본부·고산농협, 주거환경 개선 사업 실시
추석 명절 ‘안전’ 준비하는 김제소방서
“슬로시티로 안전·건강·친절 플러스”
도, 추석 앞두고 음식점.카페 등 방역점검 나서
상상을 현실로, K-농업기술 세계로!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손흥민(토트넘)이 날카로운 골 결정력으로 4골..
기획 | 특집
칼럼
전화가 울더니 이** 혁신점에 간 적 있느냐 묻는다. 뒤이어 두 명이 다녀왔고, 그중 ..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2,615
오늘 방문자 수 : 14,939
총 방문자 수 : 37,652,797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